skip to Main Content

뉴지랩, 대사항암제 KAT 췌장암으로 적용 확대

뉴지랩, 대사항암제 KAT 췌장암으로 적용 확대

美 메릴랜드대학과 공동 연구 계약 체결

 

뉴지랩 (9,260원 상승240 -2.5%)이 방광암, 간암, 유방암, 흑색종에 이어

적응증을 췌장암으로 확장하며 4세대 대사항암제 파이프라인 강화에 나선다.

뉴지랩은 100% 자회사인 미국의 뉴지랩파마가 미국 메릴랜드 주립대학교와

대사항암제 기술 KAT(Kodiscovery Anti-cancer technology)에 관한 연구계약을

체결하고 공동연구를 시작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연구계약을 통해 KAT 관련 기존의 방광암, 간암, 유방암, 흑색종 외에

췌장암에 대한 적응 확대를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메릴랜드 의대 병원은 2016년부터 고영희 박사와 함께 KAT의 효능에 대한

공동 연구를 진행해 높은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그 연장선으로 KAT을

췌장암에 적용 확대하기 위한 공동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기존 연구에서는 마우스 실험 결과 방사선치료 (RT: Radiation Therapy)

와 KAT의 병행치료를 통해 암의 재발 또는 내성 발현 없는 치료결과를

얻었으며, KAT 단독요법의 경우에도 동물실험에서 독성 발현 없이 암

줄기세포를 사멸 시키는 탁월한 연구 결과를 얻은 바 있다.

뉴지랩 관계자는 “이번 연구는 엄격한 GLP시설에서 수행되며, 그 결과

자료는 FDA(식품의약국) 임상 승인을 위한 자료로 사용될 예정이다”고 말했다.

Back To Top